메인메뉴

소통하고 화합하는 열린 의회상 구현, 도민과의 끊임없는 소통, 의회내의 품격있는 소통, 집행부와의 합리적인 소통의 경상남도의회가 되겠습니다.

보도자료

홈으로 > 열린의정 > 보도자료

글보기
제목 이종섭 도의원 경상남도 인재개발원 의령유치 주장
작성자 경상남도의회 조회 322
작성일 2017.10.13

이종섭 도의원 경상남도 인재개발원 의령유치 주장
- 사람이 자원인 나라, 사람을 키우는 인재개발원 의령이 적소 -

제348회 임시회 본회의에서 이종섭 도의원(자유한국당, 의령)은 5분 자유발언을 통해 "현재의 경남 인재개발원은 위치나, 시설환경 그리고 규모와 형태 측면에서 볼 때 매우 불만족스럽다. 책으로만 공부하는 강의시설 정도 외는 많은 부분이 시설기준에 턱없이 열악하다. 교육여건도 고시원 같은 느낌을 떨쳐 버릴 수가 없다. 교육생에게 산책이나 휴식을 통해서 정서 함양과 상상력을 갖게 하고, 항상 청결한 마음가짐으로 교육에 임하기 위해서는 정원과 편의시설 등이 필수적인데, 이러한 시설이 미비하다“고 하면서 그 대안으로 인재개발원을 의령지역으로 이전을 제안하였다

의령은 경상남도의 정 중심에 위치하고 있어 18개 시군에서 1시간 정도면 접근이 가능한 교통이 편리한 곳이다 또한 충의의 고장이자 인물의 고장으로 교육의 가치를 실현한 지역이다

우리의 소중한 글과 말을 지켜내신 조선어학회 33인 중 조선어학회 회장을 지내시고 한글 큰 사전을 만드신 고루 이극로 박사와 남저 이우식선생, 항일 애국지사이자 일제 강점기에 나라를 되찾는 일에 신교육이 중요하다 하여 학교를 건립하신 백산 안희제선생, 초대 문교부장관을 역임하신 안호상 박사 등이 태어난 곳이기도 하면서, 현세에 왔어도 우리나라가 경제대국으로 만드는데 기여한 삼성창업주 호암 고 이병철회장, 대한민국 최대 장학재단을 운용하고 있는 관정교육재단 이종환 회장 등 교육을 중심으로 일생을 바친 선각자들이 나고 교육의 가치를 이미 실현한 훌륭한 지역임이 입증되고 있다고 주장하였다

이종섭 도의원은“경상남도의 균형발전이란 측면에서 도민 모두가 골고루 잘 사는 행복한 경남을 만들기 위해서는 낙후지역인 의령이 최적지이며 위치적 환경적 측면에서 뿐만 아니라 역사적인 의미에서도 경상남도 인재개발원은 의령으로 이전되어야 한다”고 간곡히 촉구했다.




첨부파일 이종섭 의원 1.jpg
이종섭 의원 2.jpg
이종섭 의원 3.jpg
이전글
다음글 경남도의회 강민국 의원, 베트남 총연합한인회 고상구 회장 초청
홈페이지 관리담당
총무담당관실 : 055)211-7222

맨위로

전체메뉴

전체메뉴닫기

주소 및 연락처, 저작권정보